•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해외연예
  • 판빙빙 또 임신설…“많이 먹어서” 해명

  • 기사입력 2019-12-05 17:4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자유시보]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중국의 톱스타 판빙빙(38)의 임신설이 제기됐다.

5일 대만 자유시보 등은 중국 언론을 인용해 전날 베이징 공항에 모습을 드러낸 판빙빙이 배가 많이 나와 임신설이 불거졌다고 전했다.

이 같은 판빙빙의 공항 사진이 웨이보에 삽시간에 퍼지며 ‘판빙빙의 배’가 실시간 검색어 상위 순위에 오르기도 했다고 부연했다.

판빙빙은 할리우드 영화 ‘355’의 더빙을 위해 미국으로 출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임신설이 확산되자 판빙빙의 사무실은 진화에 나섰다.

사무실은 4일 저녁 웨이보에 “많이 먹은 것이 문제, 외국 음식은 고열량이니 열심히 일도 하면서 식사량도 조절해주세요"라는 글을 올렸다.

판빙빙은 지난 3월에도 판빙빙 임신설이 제기된 바 있다. 이후 그는 6월 연인인 배우 리천과 결별했다는 소식을 전하기도 했다.

min3654@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