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LPGA투어 2020시즌, 총상금 885억·1월16일 개막전

  • 한국선 10월22일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진행
  • 기사입력 2019-11-23 10: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가 2020시즌 일정과 상금 규모 등을 발표했다.

23일(한국시간) LPGA 투어에 따르면 2020시즌 총상금이 7510만달러(약 885억원) 규모로 책정됐다.

또 2020시즌에는 11개 나라에서 총 33개의 공식 대회가 열리며 시즌 개막전은 2020년 1월16일 미국 플로리다주 레이크 부에나비스타에서 막을 올리는 다이아몬드 리조트 챔피언스 토너먼트로 정해졌다.

LPGA 투어는 시즌 총상금 규모가 2017년 6550만달러, 2018년 6875만달러, 2019년 755만달러로 계속 늘었고 2020년에는 7510만달러(이상 시즌 일정 발표 시점 기준)까지 증액됐다.

이와함께 격년제로 열리는 국가대항전 UL 인터내셔널 크라운이 8월27일부터 나흘간 영국에서 개최되고 2020년 도쿄올림픽 여자부 경기는 8월5일부터 나흘간 진행된다.

특히 한국에서는 10월22일부터 나흘간 부산에서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이 총상금 200만달러 규모로 열린다.

메이저 대회는 4월 ANA 인스퍼레이션으로 시작하며 KPMG 여자 PGA 챔피언십 총상금은 올해보다 45만달러가 늘어난 430만달러로 책정됐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