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H#story] ‘시카고에 생긴 세계에서 가장 큰 스타벅스…’

  • 기사입력 2019-11-18 08:3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EPA]

[EPA]
[EPA]

[헤럴드경제=이상섭 기자] 세계에서 가장 큰 스타벅스 매장이 15일(현지시간) 미국 시카고에 문을 열었다.

5층 높이에 약 35000평방 피트(약 1000평)로 시카고 미시간 애비뉴에 위치한 이 매장은 전 세계 스타벅스 매장 중에 가장 큰 규모로 미국 시애틀, 뉴욕, 이탈리아 밀라노, 중국 상하이, 일본 도쿄에 이어 6번째로 커피 로스팅을 내부에서 직접 하는 ‘리저브 로스터리’ 매장이다.

[EPA]

[게티이미지]
[게티이미지]
[EPA]

이곳의 가장 큰 특징은 자사에서 가장 큰 높이 17미터(m) 원통형 커피통이다. 매장 1층에서 로스팅된 커피 원두를 보관하는 이 통에는 투명한 관들이 연결돼 있으며, 커피가 필요한 각 층으로 이동된다.

매장 내에 설치된 에스컬레이터도 방문한 손님들이 로스팅 과정과 관을 통해 이동하는 커피를 직접 볼 수 있도록 원을 그리며 움직이게 설계됐다.

[게티이미지]
[게티이미지]
[EPA]
[EPA]

스타벅스는 이날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들이 매장을 이용하기 위해 길게 줄을 섰으며, 문을 연지 20여분 만에 최대 수용인원 1000명이 입장했다고 전했다.

이 매장에서는 기존 커피뿐 아니라 숙성(배럴 에이지드) 커피, 빵류, 칵테일, 여러 기념품 등도 판매한다.

[게티이미지]

미국 경제매체 CNBC에 따르면 스타벅스 리저브 로스터리 매장은 하루 평균 8000명이 찾으며 한 사람이 쓰는 돈은 일반 스타벅스 매장의 3~4배 수준이라고 밝혔다.

babto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