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뷰티&패션
  • “한국시장 조사만 2년”…세포라, 마침내 한국 상륙

  • -24일 삼성동 파르나스몰에 국내 첫 매장 오픈
    -‘타르트’, ‘후다 뷰티’ 등 45개 단독 브랜드 선보여
    -내년에만 매장 7개 오픈…2022년까지 14개로 확장
  • 기사입력 2019-10-23 21:1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24일 서울 삼성동 파르나스몰에 문을 연 세포라 국내 1호점 [세포라 제공]

[헤럴드경제=박로명 기자] 세계 최대 뷰티 편집숍 세포라가 마침내 한국에 상륙했다. 아시아 국가 중에서는 10번째다. 이미 4년 전 중국, 7년 전 싱가포르에 진출한 세포라가 ‘뷰티 강국’ 한국엔 가장 늦게 들어왔다. 사전 조사 기간만 2~3년이 걸렸다. 국내 토종 브랜드가 장악하고 있는 한국 시장에 대한 충분한 이해가 필요하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일본, 홍콩 등에서 현지화 실패로 철수한 경험이 있는 세포라로서는 한국 진출을 더 신중하게 준비할 수밖에 없었다.

세포라가 24일 서울 삼성동 파르나스몰에 국내 1호점을 열었다. 이에 앞서 23일 세포라코리아는 사전 행사를 열고 기자들에게 먼저 매장을 공개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김동주 세포라코리아 대표는 “세계 뷰티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는 한국 소비자들의 안목과 기준을 충족시키기 위해 오랜 기간 준비했다”며 “다양한 국내외 상품을 소개하고 장기적으로는 한국 브랜드를 발굴·육성해 수출하는 플랫폼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세포라코리아는 다른 매장에는 없는 ‘단독 상품’을 전면에 내세웠다. ‘타르트’, ‘후다 뷰티’, ‘아나스타샤 베버리힐즈’, ‘조이바’, ‘스매쉬박스’ 등 그동안 국내에서 구입할 수 없었던 30여개 해외 브랜드 제품을 매장에 진열했다. 여기에 ‘활명’, ‘탬버린즈’, ‘어뮤즈’ 등 국내 브랜드까지 더해 총 45개의 독점 브랜드를 입점 시켰다. 세포라코리아는 3개월에 한 번씩 독점 브랜드를 새로 들여놓을 계획이다.

세포라 자체상표(PB)인 ‘세포라 컬렉션’도 눈에 띄는 곳에 진열했다. 세포라 컬렉션은 스킨케어, 메이크업, 헤어바디 상품군으로 나뉘어 있다. 전체 보유 제품이 1000개가 넘을 정도로 상품 구색이 다양하다. ‘메종 마르지엘라’, ‘부쉐론’, ‘로에베’ 등 고급 향수만 한 자리에 모은 향수 섹션도 있다. 김 대표는 “K뷰티가 강점을 가진 스킨케어 외에 향수, 색조 등 K뷰티가 상대적으로 취약한 부분을 집중적으로 공략할 것”이라고 밝혔다.

24일 서울 삼성동 파르나스몰에 문을 연 세포라 국내 1호점 [세포라 제공]

세포라코리아의 또 다른 차별화 요소는 ‘체험’이다. 매장을 방문한 모든 고객은 15분 동안 눈, 입, 피부 표현 등 원하는 메이크업을 무료로 받을 수 있다. 피부 상태를 진단해 스킨케어 상품을 추천하는 ‘스킨 크레더블’ 서비스도 있다. 다이슨의 헤어 기기를 사용해볼 수 있는 ‘다이슨 헤어 스타일링 바’는 전 세계 세포라 중 유일하게 한국 매장에만 있는 서비스다. 이밖에 호주, 미국, 한국 등 다양한 국적의 ‘뷰티 어드바이저’ 27명이 매장에 상주하며 상담해주는 역할을 한다.

세포라코리아는 공격적으로 매장을 확대할 예정이다. 2022년까지 14개 매장을 계획하고 있다. 이미 서울에 7개 매장을 열기 위해 5호점까지 계약 체결을 마친 상태다. 세포라코리아는 파르나스몰점을 시작으로 오는 12월 2호점 명동 롯데영플라자점, 3호점 신촌 현대유플러스점을 열 계획이다. 내년 2월에는 잠실롯데월드몰에 4호점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세포라는 명품 그룹 루이뷔통모에헤네시(LVMH)에 속해 있는 뷰티 편집숍으로, 미국·프랑스·이탈리아·중국 등 33개국에서 2300여개 매장을 두고 있다. 2015년 진출한 중국을 비롯해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태국, 호주,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 태평양에서 350개 넘는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dod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