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방송/TV
  • 유시민 “JTBC, 조국 사태로 욕 엄청 먹어…손석희 알아두시길"

  • 기사입력 2019-10-21 07:2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유튜브 방송 ‘알릴레오’를 통해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의 자산 관리인인 한국투자증권 프라이빗뱅커(PB) 김경록 씨가 JTBC와 인터뷰를 시도했지만 성사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유 이사장은 지난 18일 ‘한국언론 임파서블’이라는 제목으로 방송한 ‘유시민의 알릴레오’ 유튜브 방송에서 “김 씨가 먼저 조선일보와 인터뷰를 하려고 했는데 어떤 경위로 안 되겠다 해서 그다음에 이뤄진 게 KBS였다”며 “거기서 이 사람이 실망하고 배신감을 느껴서 JTBC를 접촉했다. 손석희 (JTBC) 사장님이 아실지 모르겠는데, 접촉했는데 안 됐다고 한다”고 말했다.

유 이사장은 “김 씨가 (tbs 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을 (인터뷰할 프로그램으로) 생각했는데 거긴 또 방향성이 있는 것 같아서 고민하다가 ‘언론사에는 갈 데가 없다’고 e메일로 연락해서 저를 만났다”고 주장했다.

유 이사장은 “사정까지 내가 자세히 얘기하지 않는 게 좋을 것 같다”며 “하여튼 손석희 사장이 알아두시는 게 좋을 것 같다”고 밝혔다.

유 이사장은 “이번 조국 사태에서 욕을 엄청 먹은 곳이 JTBC다”며 “JTBC 보도가 특별히 문제가 있었다기보다는 (다른 언론사와) 다르지 않았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min3654@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