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준우승만 4번·이틀에 10오버파…박인비, 컷 탈락

  • 기사입력 2019-10-18 18:3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KLPGA 제공]

[헤럴드경제=박승원 기자] 박인비(31)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KB금융 스타 챔피언십에서 네 번의 준우승 징크스를 깨려했지만 무산됐다.

박인비는 18일 경기도 이천 블랙스톤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3오버파 75타를 쳤다.

이로써 전날 7오버파 79타로 공동 104위로 처졌던 박인비는 95위(10오버파 154타)에 그쳐 컷 통과에 실패했다.

박인비는 이 대회에서 여섯번 출전만의 가장 나쁜 성적을 남겼다.

앞서 박인비는 이 대회에서 다섯번 출전해서 준우승 네 번에 4위 한번을 차지한 바 있다.

한편, 박인비는 오는 31일부터 나흘 동안 대만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스윙잉 스커츠 LPGA 타이완 챔피언십에 출전한다.

power@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