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골·골·골·골·골·골·골·골!…대한민국, 스리랑카에 8-0대승

  • 기사입력 2019-10-10 22:3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10일 경기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2차전 한국 대 스리랑카 경기에서 8대0으로 승리한 한국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대한민국 축구대표팀(FIFA 랭킹 37위)이 약체 스리랑카(FIFA 랭킹 202위)를 상대로 골폭죽을 터뜨렸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10일 경기도 화성종합경기타운 주 경기장에서 열린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H조 2차전 홈경기에서 김신욱(상하이 선화)의 4골 활약과 손흥민(토트넘)의 멀티 골, 황희찬(잘츠부르크), 권창훈(프라이부르크)의 각 1골을 앞세워 스리랑카를 8-0으로 대파했다.

이로써 한국은 지난달 10일 투르크메니스탄 원정 2-0 승리에 이어 월드컵 2차 예선에서 2연승을 달렸다.

8골은 벤투호 출범 후 한 경기 최다 득점. 종전 최다 득점은 작년 11월 20일 우즈베키스탄전에서 거둔 4-0 승리였다.

벤투호는 A매치 19경기에서 12승 6무 1패를 기록 중이다.

올해 1월 25일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8강 카타르전 0-1 패배 이후 7경기 연속 무패(5승 2무)다.

스리랑카를 상대로 대량 득점하며 자신감을 얻은 태극전사들은 15일 '평양 원정'으로 치러지는 북한과 3차전 원정 경기에 기분 좋게 나설 수 있게 됐다.

반면 스리랑카는 1979년 9월 12일 박대통령컵에서 0-6으로 완패한 데 이어 40년 만의 한국과 리턴매치에 8점 차 패배를 당해 월드컵 2차 예선 3연패에 빠졌다.

min3654@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