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음주운전 전력’ 김준현, 맥주광고 모델 발탁?

  • 기사입력 2019-10-10 10:5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개그맨 김준현이 8일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점에서 열린 카스(CASS)의 신규 TV 광고 '캬~, 갓 만든 생맥주의 맛' 공개 기자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연합]

[헤럴드경제=이운자] 음주운전 전력이 있는 개그맨 겸 방송인 김준현이 맥주 광고 모델로 발탁돼 논란이 일고 있다. 일부 소비자들은 해당 제품에 대해 불매운동까지 거론하고 나섰다.

오비맥주는 지난 8일 오전 서울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카스 신규광고 기자간담회를 열고 새 광고 모델로 에이핑크 손나은과 개그맨 김준현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김준현은 이 자리에서 다시 맥주 모델에 발탁된 기쁨을 전했다.

하지만 과거 김준현의 음주운전 전력을 알고 있는 일부 소비자들은 불편 하다는 반응이다.

소비자들은 “음주운전으로 처벌을 받은 사람이 술 광고를 한다는 게 말이 되느냐”, “음준운전의 위험성을 망각하는 캐스팅”, “음주운전 전력이 있는 사람을 맥주 광고 모델로 쓰는 건 음주운전이 괜찮다는 인식을 심어줄 수 있다”는 등의 우려를 나타냈다.

한 누리꾼은 “김준현이 (광고에서) 하차할 때까지 불매하겠다”는 댓글을 올리기도 했다.

한편 김준현은 지난 2010년 5월 음주운전을 하다 보행자를 치는 사고로 기소된 바 있다. 당시 김준현의 혈중 알코올 농도 수치는 면허정지 수준인 0.091%인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사고로 피해자는 왼쪽 발등 뼈가 골절되는 전치 3~4주의 부상을 입었다.

yiha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