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추신수, 한 시즌 개인 최다 ‘23호’ 홈런

  • 오클랜드전…1회초 선두타자 나서 초구 받아쳐
    2010·2015·2017년 세운 종전 기록 22개 경신
  • 기사입력 2019-09-23 08: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2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의 오클랜드 콜리시엄에서 열린 2019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 경기에서 1회초 시즌 23호 홈런을 터트린 추신수가 동료들의 축하를 받고 있다. [AP]

[헤럴드경제=정지은 인턴기자] ‘추추트레인’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가 시즌 23호 홈런을 쏘아 올리며 개인 한 시즌 최다 홈런 기록을 갈아치웠다.

추신수는 2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의 오클랜드 콜리시엄에서 열린 2019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 경기에 1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했다. 1회초 첫 타석에 들어선 추신수는 상대 선발 투수 태너 로어크의 초구 91마일(약 146㎞) 포심 패스트볼을 받아쳐 가운데 담장을 넘겼다.

지난 14일 오클랜드전 이후 7경기 만에 홈런을 추가한 추신수는 올해 23호 아치를 그리며 개인 한 시즌 최다 홈런 기록을 새로 썼다. 그의 종전 최다 홈런 기록은 2010·2015·2017년에 달성한 22홈런이다. 지난해에는 21홈런에 그쳤다.

2005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추신수는 올해 1500안타, 1500경기, 200홈런 등도 달성했다. 또 득점, 2루타, 볼넷 부문에서 팀 내 1위에 올라있다.

한편 텍사스는 1회초부터 추신수의 홈런 포함 4점을 수확하며 9회초 현재 8-2로 앞서고 있다.

jungj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