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뷰티&패션
  • 많이 먹어도 건강한 아이스크림 롯데마트 ‘헤일로탑’ 국내 첫 출시

  • 5일부터 전국 70개점서 판매
  • 기사입력 2019-09-05 11:3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롯데마트가 침체에 빠진 국내 아이스크림 시장의 회생을 위한 심폐소생술에 나선다. 롯데마트는 5일부터 잠실점, 서울역점, 청량리점 등 전국 70개점에서 미국 유명 건강 아이스크림 브랜드인 ‘헤일로탑(HALO TOP)’을 판매한다고 이날 밝혔다.

롯데마트가 이처럼 해외 브랜드 아이스크림을 국내에 선보이는 것은 저출산, 대체 음식 보급 등 시장 트렌드 변화로 인해 국내 아이스크림 시장이 침체기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롯데마트에 따르면, 지난 2017년 아이스크림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0%, 2018년 8.8%, 2019년(1~8월) 4.9% 가량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롯데마트는 단순 할인 등의 정책이 아닌 최근 소비자들의 관심이 많은 건강에 초점을 맞춘 새로운 아이스크림을 선보여 국내 고객들이 가지고 있는 아이스크림에 대한 인식을 바꾸고 시장 상황 개선에 나섰다.

‘헤일로탑’은 미국의 변호사였던 ‘저스틴 울버튼’과 ‘더글라스 부턴’이 공동 창립한 브랜드로, 한 통을 다 먹어도 부담이 없는 건강하고 맛있는 아이스크림을 만들고자 했던 것이 창립 배경이다. 이후 저스틴은 2년 간의 연구를 통해 지난 2012년 ‘저칼로리(파인트당 285~330칼로리)’, ‘풍부한 단백질(파인트당 약 19g)’, ‘저설탕’, ‘천연/유기농 원료’로 구성된 아이스크림을 출시했고, 단순히 건강에만 초점을 맞춘 것이 아닌 맛에서도 다른 아이스크림에 뒤쳐지지 않아 소비자들의 호평을 얻었다.

이같은 이유로 ‘헤일로탑’은 한 통을 다 먹어도 부담 없는 아이스크림이란 이미지를 얻었으며, 지난 2017년에는 하겐다즈를 넘어 미국에서 가장 많이 팔린 ‘파인트(박스형) 아이스크림’이 됐고, 미국 파인트 아이스크림 시장을 전년 대비 약 25.9% 성장시켰다.

롯데마트는 헤일로탑이 보여준 미국 내 성과에 주목해 지난 8월 헤일로탑 관계자들과 만나 국내 할인점 최초 입점 계약을 맺었으며, 한국 시장을 겨냥한 롯데마트 단독 상품 개발을 논의했다.

롯데마트에서 이날부터 전국 70개 점포에서 선보이는 ‘헤일로탑’ 상품은 총 세 가지 맛으로, ‘헤일로탑 파인트(씨쏠트카라멜/벌스데이파티/피넛버터, 각 473ml)’이며 런칭 기념으로 9월 한달 간 할인된 가격인 8900원에 판매 예정이다.

롯데마트 박유니 유제품 MD(상품기획자)는 “단순한 해외 유명 상품, 가격 할인 등의 기존에 시도하고 있던 방법이 아닌 새로운 트렌드를 만들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소연 기자/carrier@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