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화제뉴스
  • 최민환-율희 부부, 둘째 임신…“벅차고 떨린다”

  • 최민환, SNS 통해 둘째 소식 전해
    “또 한 번 큰 축복…벅차고 떨린다”
  • 기사입력 2019-08-16 16:1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그룹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내 율희의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최민환 인스타그램 캡처]

[헤럴드경제=정지은 인턴기자] 그룹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27)이 아내 율희(22·본명 김율희)의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16일 최민환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여러분들께 가장 먼저 들려드리고 싶은 소식이 있다. 짱이(첫째)의 동생이 생겼다”고 밝혔다. 이어 “이렇게 저희에게 또 한 번의 큰 축복이 찾아와 너무 벅차기도 하고 떨린다”며 “우리 아이가 건강하게 태어날 수 있도록 많이 축복해주셨으면 좋겠다. 항상 응원해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지난해 5월 혼인신고 소식을 전한 최민환-율희 부부. [헤럴드경제DB]

앞서 최민환과 걸그룹 라붐 출신 율희는 지난해 5월 임신·혼인신고 소식을 전했다. 이후 첫 아들 최재율 군이 태어났고, 같은해 10월 결혼식을 올렸다. 최근 최민환-율희 부부은 KBS2 예늘 ‘살림하는 남자들2’에 출연해 아들과의 일상을 공개했다.

최민환은 최근 첫째 아들과 함께 시구에 나섰다가 네티즌들로부터 비난을 받은 바 있다. 당시 아기띠를 이용해 갓 돌이 지난 아들을 안고 있던 최민환은 이 상태로 힘껏 공을 던졌다. 이 과정에서 아기의 목이 빠른 속도를 못이기고 제쳐지는 모습이 포착됐다.

당시민환은 자신의 SNS를 통해 “시구하는 과정에 있어 아기가 위험할수도 있었을 부분에 대해 걱정을 끼친 많은 분들에게 사과드린다”며 “아이가 안전하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사과했다.

jungj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