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이승현·라건아·허훈 ‘삼각편대’…한국농구, 일본 제압

  • 기사입력 2019-07-19 21:1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이승현과 라건아, 허훈 ‘삼각편대’의 공격을 압세운 한국이 일본에 2점차 짜릿한 승리를 맛봤다.

한국 남자농구 대표팀은 19일 대만 신베이시 신좡체육관에서 열린 제41회 윌리엄 존스컵 국제대회 7일째 풀리그 일본과의 7차전에서 83-81로 이겼다.

이승현(오리온)이 16점으로 팀 최다 득점을 올렸고 라건아(현대모비스)와 허훈(kt)도 15점으로 활약했다. 이날 경기의 하이라이트는 종료 29초 전. 라건아가 자유투 2개중 1개를 넣으며 2점 차 리드를 잡은 한국은 이후 일본의 공격을 막아내며 승부의 마침표를 찍었다.

6승 1패가 된 우리나라는 필리핀(6승)에 이어 2위를 지켰고, 대회 마지막 날인 21일 대만 대표팀과 최종전을 치른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