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화제뉴스
  • 강지환 영장실질…검은색 모자·마스크로 얼굴 ‘꽁꽁’

  • 기사입력 2019-07-12 10:4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외주 스태프 여성 2명에 대한 준강간 혐의로 긴급체포된 배우 겸 탤런트 강지환 씨가 12일 오전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 출석을 위해 경기도 성남시 분당경찰서를 나서고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이운자 기자] 외주 스태프 여성 2명을 성폭행 및 성추행한 혐의로 긴급 체포된 배우 강지환(조태규·42)이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모습을 드러냈다. 이날 강지환은 검은색 모자와 마스크로 얼굴을 꽁꽁 가린 채 쏟아지는 질문에 아무런 답변 없이 경찰 승합차로 옮겨 타 법원으로 향했다.

강 씨는 이날 오전 11시로 예정된 영장실질심사(구속 전 피의자 심문)보다 한 시간가량 앞선 오전 10시께 수감돼 있던 경기 분당경찰서 유치장을 나와 경찰서 현관으로 나왔다. 이날 분당경찰서 앞에는 이날 오전 6시30분부터 50여명의 취재진이 몰려 장사진을 이뤘다.

검은색 모자와 검은색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취재진 앞에 나타난 강지환은 곧바로 대기하던 경찰 승합차로 향했다. 강지환은 지금의 심경과 혐의를 인정하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아무런 말을 하지 않은 채 경찰 승합차에 올라 경찰서를 빠져 나갔다.

강지환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는 수원지법 성남지원에서 열리며 구속영장 발부 여부는 이날 저녁 결정될 전망이다.

yiha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