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예상보다 빨라진 여름 장마…서울·경기 밤부터 장맛비

  • 기사입력 2019-06-26 07:4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한영훈 기자]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여름 장마가 당초 예상보다 앞당겨져 26일 전국에 걸쳐 시작됐다.

26일 기상청에 따르면 장마전선이 계속해서 북상하고 있어 오전에는 남부 지방에, 오후에는 충청과 경기남부, 밤부터는 서울·경기와 강원지방에도 장맛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26일 오전 3∼6시 제주도에 비가 내리기 시작해 오전 9시부터 정오 사이 남부지방으로 확대할 것으로 보인다.

이어 26일 오후 9시 이후에는 중부지방에도 장맛비가 시작할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이후 장마전선이 일본 남부로 이동하면서 27일 오후 서쪽 지방을 시작으로 밤에는 전국적으로 비가 그칠 것으로 예보됐다.

내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전남과 경남, 제주도가 20~60mm, 제주도와 남해안, 지리산 부근에는 최고 100mm가 넘는 집중호우도 예상된다.

서울을 비롯한 그 밖의 중부와 전북, 경북지방에는 10~40mm가량의 비가 오겠다.

장마전선은 28일에 일시적으로 일본열도로 남하했다가 29일에 다시 북상하겠다. 이에 따라, 이번 주말에도 전국적으로 다시 장맛비가 내릴 전망이다.

기상청은 "29~30일 중국 중부에서 활성화된 장마전선이 우리나라로 접근하면서 전국에 장맛비가 내리겠고, 특히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릴 가능성이 있다"며"이후 소강상태를 보인 후 7월 초에도 장마전선이 남하와 북상을 반복하면서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겠다"고 밝혔다.

glfh2002@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