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화제뉴스
  • 홍석천, 美 플레이보이 화보 등업…당당한 킬힐의 '커밍아웃' 찬사

  • 기사입력 2019-06-20 16: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플레이보이코리아닷컴 캡처]

[헤럴드경제=이운자 기자] 일찍이 성 소수자임을 선포한 방송인 홍석천의 기사와 화보가 미국 성인잡지 플레이보이 여름호에 실렸다.

미국판 플레이보이 2019년 여름호 '젠더 & 섹슈얼리티 On Gender & Sexuality'특집호에 게재된 홍석천의 기사와 화보는 지난 3월 플레이보이 코리아가 기획·촬영해 내보낸 것으로 현지 편집팀의 적극적인 요청에 의해 이뤄졌다.

시대를 불문하고 성적 자유를 외쳐온 미국 '플레이보이' 여름호에는 음악, 영화, 미술, 정치 등 다양한 분야에서 '평범함'의 정의를 넓혀온 셀러브리티들이 대거 등장한다. 6월 프라이드(pride)의 달, 미투(#METOO) 운동, 페미니즘, 성 소수자(LGBTQ) 등 전 세계의 성적 지형도를 총망라한 것이다. 여기에 한국인 성 소수자로서 각종 분야에서 최초라는 수식어를 써 나가고 있는 홍석천이 함께 했다.

미국 '플레이보이' 편집팀은 '플레이보이 코리아'의 화보를 소개하는 기사에서 홍석천을 "자신이 성 소수자임을 밝힌 한국 최초의 연예인"라고 설명했다. 더불어 홍석천의 2000년 커밍아웃(coming-out)선언에 대해 "전혀 후회하지 않는다. 커밍아웃 직후 정말 힘들게 살았지만 누군가를 사랑할 때 스스로 먼저 솔직해져야 한다고 생각했다"라는 답변을 기사로 실었다.

당시 '플레이보이 코리아'와 함께 촬영한 화보에서 홍석천은 블랙 롱 드레스와 킬 힐을 신었으며 배트맨 가면과 액세서리를 걸치는 파격적인 패션을 선보였다. 이는 '여성적' 혹은 '남성적'이라는 고정관념이 짙게 밴 의상을 입더라도, 그 프레임에 갇히지 않은 '홍석천'의 아이덴티티를 보여주기 위해서였다. 촬영장에 나타난 홍석천은 익숙하지 않은 킬 힐을 신고도 당당하고 멋진 포즈를 취해 현장에 있던 스태프들의 환호를 끌어냈다는 전언이다.

화보와 함께 촬영한 스케치 영상은 플레이보이코리아닷컴과 공식 SNS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yiha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