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교양.다큐
  • 손석희, 봉준호 앞에서 “기생충 보고 후회했다”…왜?

  • 기사입력 2019-06-07 09:3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JTBC ‘뉴스룸’ 방송 화면 캡처]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손석희 앵커가 봉준호 감독 앞에서 영화 ‘기생충’을 관람한 것에 대해 “후회를 했다”고 밝혔다.

6일 밤 방송된 JTBC ‘뉴스룸’에는 영화 ‘기생충’으로 제72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이 출연했다.

봉준호 감독은 영화 ‘옥자’ 개봉 시기였던 지난 2017년 6월 출연한 이후로 2년 만에 다시 ‘뉴스룸’을 찾았다.

이날 방송에서 손석희 앵커는 봉준호 감독이 빈부차이의 문제를 ‘기생충’에서 냄새로 풀어냈다고 소개했다.

손석희 앵커는 “‘기생충’이 이런 작품인지 몰랐다. 재난영화인줄 알았다”며 놀라워했다.

손석희 앵커는 “지난 주말에 영화를 봤다. 그런데 보고 나서 후회를 했다”고 말했다.

그는 “질문을 해야하는데 전부 스포일러가 될 것 같았다. 고민이 많이 됐다. 인터뷰 전에 긴장을 많이 했다”라며 “자칫 스포일러를 했다가는 욕을 바가지로 먹을 것 같아서, 살얼음판을 걷는 기분이다”라고 전했다.

손석희 앵커는 그러면서도 ”아직까지도 ‘기생충’ 스포일러가 본격적으로 퍼지지 않는 걸 보면 관객들이 대단한 것 같다“며 감탄했다.

이에 봉준호 감독도 ”기자들, 관객들, 관계자들에게 감사드린다. 열심히 우리가 호소한다고만 해서 되는게 아니라 적극적으로 도와주셔서 감사드린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min3654@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