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경찰
  • 프로야구 최고령 삼성 박한이 음주운전…"책임지고 은퇴"

  • 기사입력 2019-05-27 19:0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삼성 라이온즈 박한이 선수 [연합]

[헤럴드경제] KBO리그 최고령 선수 박한이(40·삼성 라이온즈)가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된 후, 은퇴를 결심했다.

삼성은 27일 “박한이가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빚었고, 도의적인 책임을 지고자 은퇴를 선언했다”고 밝혔다. 박한이는 이날 오전 자녀 등교를 위해 운전을 한 후 귀가하던 중 오전 9시께 대구 수성구 범어동 인근에서 접촉사고가 났다.

출동한 경찰은 음주측정을 했고, 박한이의 혈중 알코올농도는 0.065%로 면허정지 수준이었다. 박한이는 구단을 통해 “26일 대구 키움 히어로즈전이 끝난 뒤, 자녀의 아이스하키 운동을 참관한 후 지인들과 늦은 저녁 식사를 하다가 술을 마시고 귀가했다”고 밝혔다.

삼성 구단은 음주 사고가 일어난 뒤 곧바로 KBO에 보고했다.

박한이는 “음주운전 적발은 어떠한 이유로도 변명의 여지가 없다. 은퇴하기로 했다” 며 “징계, 봉사활동 등 어떠한 조치가 있더라도 성실히 이행하겠다. 무엇보다도 저를 아껴주시던 팬 분들과 구단에 죄송할 뿐이다” 라고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