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박지원 “孫의 ‘유승민 몰아내자’ 사실”…이준석 “근거 대라”

  • 기사입력 2019-05-18 12:2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페이스북 캡처.

-박지원 “사실 밝혔다” 뜻 고수
-이준석 “모함성 폭로 아닌가”
-손학규는 “사실 아니다” 선 그어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이 18일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은 모함성 폭로의 근거를 제시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 최고위원은 이날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박 의원이 손학규 바른미래 대표가 유승민 의원을 축출하기 위해 평화당 의원들을 포섭했다는 주장을 막무가내로 폭로했다”며 “손 대표가 그런 일이 없다고 사실관계를 적극 부인했는데도 본인은 사실을 말했다고 주장 중”이라고 했다.

이어 “박 의원이 협잡과 모략으로 정치를 하는 분이 아니라면, 어떤 경위에서 모함성 폭로를 지속하는지 밝혀야 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박 의원은 자신의 SNS에 “바른미래 최고위원회의에서 제 발언이 거론됐다며 기자들의 전화가 많이 걸려온다”며 “저는 사실을 밝혔다. 바른미래 최고위원회의에서 저를 논의했다면 그건 그분들 문제로, 제가 답할 가치를 느끼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박 의원은 지난 16일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우리 당 의원들에게)접촉해 ‘바른미래당으로 와라, 유승민을 몰아내자’, 그런 식의 얘기를 했다(고 한다)”고 언급했다.

그는 진행자의 진행자의 ‘호남계 의원들이 돌아와 세를 잡고 유승민계를 몰아내고 당권을 잡겠다는 구상인가’라는 물음에도 “그런 식의 이야기를 한다”고 강조했다.

손 대표는 이에 “전혀 사실이 아니다”며 “박 의원은 당을 흔드는 발언을 삼가해달라”고 선을 그은 상황이다.

yul@herald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