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난치병 앓던 형제 유서 공개…“이런 선택이 최선인 것 같았다”

  • 기사입력 2019-05-18 10:5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警, ’국과수‘ 통해 부검 의뢰할 것


[연합뉴스]

[헤럴드경제=김성우 기자]난치병을 앓던 형제의 안타까운 소식이 알려진 가운데, 형제가 가족에게 남긴 유서가 가족을 통해 공개됐다.

18일 남원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14분께 전북 남원시의 한 아파트에서 투신한 A(47) 씨의 유서에는 “이런 선택이 최선인 것 같다. 가족을 사랑한다. 용서해달라”는 내용이 담겼다.

A씨는 사건 직전 가족에게 “너무 아파하는 형을 안락사시키고 나도 죽겠다”고 연락한 것으로 전해졌다.

A 씨는 13층 발코니에서 뛰어내렸지만, 투신 시도를 목격한 주민의 119 신고 덕분에, 소방당국이 설치한 에어매트로 떨어져 생명에 지장이 없는 상황이다.

경찰은 A 씨가 불치병을 앓고 있는 형 B(51) 씨와 함께 이날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한 것으로 보고 있다. A 씨가 투신한 날, 자택에서는 형 B 씨가 이불에 덮여 숨진채로 발견됐다. 주변에서는 수면제와 각종 빈 약봉지가 발견됐다.

조사결과 이들은 같은 난치병을 앓고 있으며 형은 말기, A씨는 3기인 것으로 보인다. 형제와 함께 살던 노부모는 이날 잠시 자리를 비운 상황이었다.

경찰은 A씨가 형을 살해한 뒤 극단적 선택을 시도한 것으로 추정하고, 형의 시신 부검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형제가) 심한 고통을 겪다가 이런 일이 벌어진 것 같다”며 “형의 부탁에 따른 살인 등을 배제하지 않고 A씨가 회복하는 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하겠다”고 했다.

zzz@heralcorp.com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