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세계건설협회연합회 총회 21일 서울 개최 확정

  • 기사입력 2019-05-16 15:4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양대근 기자] 대한건설협회(회장 유주현)는 21일 서울 논현동 건설회관(3층)에서 세계건설협회연합회(Confederation of International Contractors’ Association) 총회를 개최한다.

이번 총회에서는 한국건설업계와 유럽·남미건설업계간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또 ‘Construction 4.0 and Beyond’를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하고 국토교통부와 건설산업연구원에서 한국의 스마트시티에 대해 주제 발표한다. 업계에서는 두산건설에서 건설에 도입된 IT신기술 적용사례를 발표할 예정이다.

세계건설협회연합회는 건설산업에 대한 정보 및 기술 교류와 국제현안에 대한 상호협력을 위해 1974년 일본 도쿄에서 설립됐다. 유럽·남미·중동지역 3개 연합회와 61개국 협회가 회원이다. 아시아에서는 한국(대한건설협회)과 일본이 가입돼 있다.

건설협회 관계자는 “21일 현대·대림·대우·지에스·포스코·에스케이건설 등 주요 한국건설사들과 유럽·남미 건설업계와의 상호협력 증진을 위한 B2B미팅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bigroot@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BNTB Cannes Fashion Week 2019'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TEZENIS Show - Drive In'
    'TEZENIS Show - Drive In'
  • 'Wow!! 여름이다'
    'Wow!! 여름이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