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J리그 또 전범기 응원…서경덕, 중단 요구 항의 서한

  • 기사입력 2019-05-16 10: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일본 프로축구리그(J리그) 측에 “축구장에서 전범기(욱일기) 응원을 중단하라”고 항의하는 편지를 보냈다고 16일 밝혔다.

50만여 명의 팔로어가 있는 J리그 공식 트위터 계정에 최근 대형 욱일기를 들고 응원하는 깃발 2개가 노출됐기 때문이다.

2017년 아시안축구연맹(AFC) 리그전 때 욱일기 응원으로 AFC로부터 정치적 행위 금지 규정을 어겨 벌금 1만5천달러의 징계를 받았던 가와사키 프론탈레 팀 경기 때 또 팬들이 욱일기를 흔든 것이다.

서 교수는 “아직도 J리그 관중석에서 욱일기가 종종 등장한다. J리그 측에 트위터에서 전범기 사진을 당장 내리고, 해당 구단에 강력한 징계를 조치하라는 내용의 항의 서한을 온·오프라인으로 발송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에도 팬들이 대형 전범기를 흔드는 것을 허용하는 걸 보면 가와사키 구단뿐만이 아니라 J리그 자체에서도 전범기 사용의 심각성을 인지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지금까지 일본 스포츠계에서는 J리그뿐만 아니라 월드컵 축구국가대표 유니폼, 올림픽 체조국가대표 유니폼 등에 전범기를 형상화한 디자인을 꾸준히 사용해 물의를 빚어 왔다.

서 교수는 지난 러시아 월드컵 당시 FIFA 공식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전범기 응원 사진을 바꿨고, 전 세계인들이 열광한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의 홍보 영상 속 전범기 티셔츠도 없애는 등 전범기 퇴치에 앞장서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