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혁이가 아프다” 혁오 밴드, 단국대 축제 ‘공연 직전 취소’

  • 기사입력 2019-05-16 08: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혁오 밴드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그룹 혁오 밴드가 단국대학교 축제에서 돌연 무대를 취소해 논란이 일고 있다.

혁오 밴드는 15일 단국대학교 죽전캠퍼스 ‘2019 대동제 단락지락’ 축제 무대에 오를 예정이었다. 이날 축제에 참여한 가수는 여자아이들, 정승환, 혁오 밴드 등이었다.

혁오 밴드는 정승환 다음으로 무대에 올랐지만 공연은 예정대로 진행되지 못했다. 혁오를 제외한 나머지 멤버들은 약 1시간 동안 악기를 세팅하다가 갑자기 “혁이가 아프다. 그래서 공연을 하지 못할 것 같다”고 말한 뒤 무대에서 내려갔다.

이에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관련 소식으로 들끓었다. 한 네티즌은 혁오 밴드 SNS에 “당신을 보기 위해 아침부터 기다린 사람들이 있었다. 사과 후 해산하는 모습을 보며 ‘뭐가 이렇게 쉽지?’라는 생각이 들었다. 현명한 대처를 기다린다”며 혁오 밴드의 태도에 대해 아쉬움을 드러냈다.

이번 공연 취소와 관련해 아직 혁오 밴드 측은 공식적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한편, 혁오 밴드는 16일 인하대학교 축제에 참여해 공연할 예정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