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윤지오, 캐나다 출국설에 “출금금지? 기가 차네”

  • 기사입력 2019-04-24 06: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OSEN]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배우 윤지오가 출금금지 조치에 대해 발끈했다.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활동을 재개하면서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24일 새벽 윤지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뭔가 단단히 착각하시는데 제가 범죄자입니까? 출국금지? 기가 차네요”라며 “언제는 한국을 떠나라더니 이제는 또 왜 가냐고요? 엄마의 건강이 최우선입니다. 제가 어디에 있던 중요한 것은 안전이다. 제가 죽어야 속이 편하신가 봅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죄송한데 악착같이 살아남아 행복하게 하루하루 감사하며 살겁니다. 스피커를 향한 공격은 치졸하고 비겁한 마지막 발악으로 보여지군요”라고 적었다.

현재 윤지오는 김수민 작가의 폭로로 인해 의혹의 중심에 섰다.

전날 윤지오를 명예훼손과 모욕 등의 혐의로 고소한 김수민 작가는 윤지오가 故 장자연 사용을 악의적으로 이용하고 있다는 주장을 펼치고 있다.

김수민 작가는 윤지오와의 카카오톡 대화 캡처본을 통해 자신의 주장을 펼쳤다.

아울러 김수민 작가의 법률 대리인으로 나선 박훈 변호사는 고소장을 접수하면서 윤지오가 23일 캐나다로 출국할 예정이라고 전하며 출국금지 조치의 필요성을 피력한 바 있다.

윤지오의 현재 거취는 아직 파악되지 않았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섹시 스타 린제이 펠라스의 독보적 볼륨감
  •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엄청난 볼륨감의 소유자... '카라 델 토로'
  • '칸의 여인'
    '칸의 여인'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