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1200만 빅데이터 활용”…대림산업, e편한세상 주거 플랫폼 ‘C2 HOUSE’ 론칭

  • 기사입력 2019-04-17 15:5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대림산업 제공]

[헤럴드경제=양대근 기자] 저출산·고령화 등 인구 변화와 저성장에 따른 사회경제적 구조 변화가 주거문화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는 가운데 대림산업은 고객의 생활 패턴을 적극 반영한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맞춤형 주거 플랫폼 ‘C2 HOUSE’를 공개했다.

17일 대림산업은 경기도 하남시 신장동에 위치한 주택전시관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밝혔다.

‘C2 HOUSE는 ‘크리에이티브 리빙(Creative Living)’과 ‘커스터마이징 스페이스(Customizing Space)’의 결합어다. 개인의 성향과 개성에 맞춰 사는 공간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급변하는 라이프 스타일과 주거 환경에 맞춰 유연하게 대처 가능하도록 개발된 새로운 주거 플랫폼이다.

대림산업은 새로운 주거상품 개발을 위해 약 1200만명 이상의 고객 소비 및 주거 트렌드를 수집했다. 다양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소비자들이 바라는 잠재적 니즈와 주거 환경 개선점을 반영해 스타일, 구조, 설계까지 통합적으로 차별화한 대림산업만의 주거 플랫폼을 만들었다.

C2 HOUSE는 모던하고 세련된 느낌의 인테리어로 본인의 취향에 맞는 집안 연출을 가능하게 했다. 고객들이 가장 큰 불편요소로 꼽는 동선과 수납 문제를 해결하는 등 고객에게 최적의 주거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세심한 부분까지 신경을 썼다. 또 건설사 최초로 자동 센서로 공기 질이 관리되는 ‘스마트 클린&케어 솔루션’을 적용해 미세먼지에 대비할 수 있도록 했다.

대림산업은 C2 HOUSE를 이달 말 하남 감일지구에서 공급하는 ‘감일 에코앤 e편한세상’에 첫 적용한다. 또 올 하반기 C2 HOUSE에 대한 특허 등록을 완료할 예정이다.

bigroot@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