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배우 박한별 경찰 조사…남편 유모 대표와 경찰 유착 의혹 참고인 신분

  • 기사입력 2019-03-23 13:3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경찰이 23일 배우 박한별 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이날 오전 7시께 박씨를 소환해 조사하고서 오전 10시께 돌려보냈다고 밝혔다.

박 씨는 남편인 유리홀딩스 유모 대표와 유착 의혹을 받는 윤모 총경 등의 골프 자리에 동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최근 FT아일랜드 최종훈(29)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최 씨가 지난해 초 윤 총경과 함께 골프를 친 사실을 확인했다. 유 대표와 박씨도 이 자리에 함께한 것으로 전해졌다.

윤 총경도 유 대표와 골프를 친 사실이 있으며 승리와 만난 적도 있다고 시인한 것으로 조사됐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나 잡아봐라...Kinsey Wolanski의 질주'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