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용안함(뉴스속보)
  • 홍준표 “北 연락사무소 철수, 위장평화 공세 명확”

  • 기사입력 2019-03-23 11:0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북한의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철수 통보에 “위장 평화 공세였다는 것이 이젠 명확해졌다”라고 말했다.

홍 전 대표는 22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개성 남북 공동 연락 사무소에서 북한 측이 철수했다고 한다”며 “1년 전 제 말이 아직도 막말이냐”고 물으며 “그런데도 계속 북을 짝사랑하는 문재인 정권이 측은하다”고 적었다.

아울러 “대북정책의 기조를 전환해 이젠 미국을 비롯한 자유 우방과 같이하라”며 “5000만 국민의 생명과 재산이 달린 문제”라고 했다.

통일부는 북측이 이날 오전 남북 연락대표간 접촉을 통해 상부의 지시라며 이런 입장을 통보한 뒤 철수했다고 밝혔다.

통일부에 따르면 북측은 철수하면서 “남측 사무소의 잔류는 상관하지 않겠다”며 “실무적 문제는 차후에 통지하겠다”고 언급했다.

정부는 북측의 철수 결정을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면서 북측이 조속히 복귀해 남북간 합의대로 연락사무소가 정상 운영되기를 바란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시원한 비키니 패션쇼'
    '시원한 비키니 패션쇼'
  • '아찔한 패션쇼'
    '아찔한 패션쇼'
  • '란제리 패션쇼'
    '란제리 패션쇼'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