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김진아 “얄미워서 다 공개한다. 이 XX아”…악플러 DM 캡처 공개경고

  • 기사입력 2019-03-19 07:4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TV조선 '연애의 맛'에서 UN출신 김장훈의 파트너로 출연했던 김진아가 자신에게 막말을 건넨 악플러의 DM을 캡처해 공개했다. [김진아 인스타그램 캡처]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TV조선 ‘연애의 맛’에서 남성듀오 UN 출신 배우 김정훈의 파트너로 출연했던 김진아가 자신에게 막말을 건넨 누리꾼의 메시지를 캡처해 공개하며 분노의 심경을 SNS에 담아 올렸다.

김진아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OOOO 준 사람이랑 내가 하나 주겠다고 한 사람이랑 나랑 셋이 서로 다 같이 친한 사이고 색 맘에 안 들면 나눠 쓰라 한 건데 그런 것까지 설명을 했어야 했나”며 “약사 친구한테 준 건 색 예뻐서 똑같은 거 사준 건데 구매 영수증 인증이라도 해야 했나”라며 악플을 단 한 누리꾼의 DM(다이렉트 메시지)을 공개했다.

이어 김진아는 “화이트데이 때 선물 받은 게 남자인지 여자인지, 나와 무슨 관계이고 어떻게 선물 받은 건지 하나하나 ‘저는 남자한테 명품을 받은 게 아니에요!’라고 설명을 안 하면 걸레인가”라며 울분을 드러냈다.

또 김진아는 “아니 그 전에 무슨 OO화장품 갖고 명품 허세 어쩌고 하냐. 정말 내가 어이가 없어서. 그리고 내가 남자한테 OO, OOO 받으면 왜 걸레야 이 XX야, 아니 이 자식아”라며 “아니 난 도대체가 뭐 조금만 브랜드 뭐만 있고 선물만 받았다고 하면 허세에 OO에 ‘재는 진짜 무슨 자격지심으로 세상을 살길래’라는 댓글이며 DM이며 본인이 다 써놓고 본인이 먼저 차단했다 풀었다 난리인지 모르겠어 정말”이라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그리고 너 지금 그 말투로 나한테 댓글다는 데 내가 그 댓글 지우면 왜 안 되냐. 흑흑. 너무 가혹한 거 아니냐고. 익명성 뒤에서 계속 그러는 너가 너무 얄미워서 전체공개 할 거야 이 자식아”라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그대는대대손손허세하나없이검소하게살게되길바라겠어용”라며 해시태그와 글을 덧붙였다.

해당 내용을 담은 메시지는 19일 현재인스타그램에서 삭제된 상태다.

김진아가 공개한 이미지 캡처에는 “진짜 볼 수가 없네. 어린 것이 허세가 잔뜩이고 언박싱이라고 선물 보내준 거 친한 언니한테 줘야겠다고? 개소리 왈왈 댓글 삭제하고 차단하면 끝이냐. OO 명품이면 인증하고 너한테 OOOO컷이고 버림받는 거니? 인생 그렇게 사는 거 아냐” “너도 똑같은 걸레 인증이야” “미친 거 나대지 마라” 등 막말이 담겼다.

앞서 김진아는 리얼 연애프로그램 TV조선 ‘연애의 맛’ 에 출연해 김정훈과 만남을 가졌다. 그러던 중 김정훈의 전 여자친구 피소 소식이 들리며 김진아 역시 대중들의 입에 오르내렸다. 김정훈의 전 여자친구의 주장에 따르면 김정훈은 교제 도중 그의 임신 사실을 알고 낙태를 종용했다. 이 소식은 리얼 연애 프로그램 특성상 김정훈의 진정성이 문제가 되며 더 큰 비난을 받았다.

김진아는 연세대학교를 졸업했으며 직업은 인천공항 아나운서로 알려졌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시선강탈' 157cm 모델 'Demi Rose'
    '시선강탈' 157cm 모델 'Demi Rose'
  •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 '인기예감..화려한 수영복 패션'
    '인기예감..화려한 수영복 패션'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