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두산인프라코어, 협력사와 산업현장 안전 지킨다

  • 기사입력 2019-03-18 10:0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안전보건 공생협력 프로그램’에 22개 협력사 참가
- 특히 ‘안전관찰제’ 정착에 중점

두산인프라코어는 협력사와 함께 안전보건 공생협력 프로그램을 8년째 지속하고 있다.[두산인프라코어 제공]

[헤럴드경제=이태형 기자]두산인프라코어는 안전한 사업장 만들기의 일환으로 22개 협력사와 함께 ‘2019년 안전보건 공생협력 프로그램’을 시작한다고 18일 밝혔다.

고용노동부 주관으로 2012년부터 시작한 ‘안전보건 공생협력 프로그램’은 기업과 협력사가 함께 사업장 내 위험요인을 개선하는 프로그램이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첫해부터 8년째 ‘안전보건 공생협력 프로그램’을 지속하면서 협력사 사업장의 위험요인 개선 및 위험성 평가 등을 지원하고 있다. 안전보건 교육과 물품, 안전가이드 등도 제공해 협력사의 안전 수준을 높이는데 주력하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협력사 직원 스스로 위험요인을 찾아내고 개선하는 ‘안전관찰제’ 정착에 중점을 두고 있다. 안전관찰제는 현장관리자와 일반 직원들이 매일 위험성 평가표와 점검일지를 작성하고, 집중 모니터링을 통해 잠재적 위험을 제거하는 제도다.

이같은 노력으로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해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 주관한 안전보건 공생협력 프로그램 평가에서 전국 상위 10%에 해당하는 ‘A등급’을 획득했다. 2016년에는 두산인프라코어 군산공장이 프로그램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제조업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협력사 직원들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는 일은 지속 가능한 사업 성장을 위한 최우선 가치”라며 “협력사가 스스로 안전관리 시스템을 운영할 수 있는 수준까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thl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