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현대重, 대우조선 인수후보로 확정…내달초 본계약

  • 기사입력 2019-02-12 11:3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삼성重, 불참 의사 통보

[헤럴드경제=이태형 기자] 현대중공업이 대우조선해양의 인수후보자로 12일 확정됐다.

이는 삼성중공업이 산은의 대우조선 인수 제안에 대해 불참 의사를 통보한 데 따른 것이다.

대우조선해양 최대주주인 산업은행은 “현대중공업이 인수후보자로 확정됐으며, 예정된 본계약 체결을 위한 이사회 등 필요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이날 밝혔다.

산은은 다음달 초 이사회 승인을 거쳐 현대중공업과 본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어 현대중공업과 대우조선을 계열사로 두는 ‘조선통합법인’에 대한 유상증자와 현물출자 등을 거쳐 계약이 완료된다.

thl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기다려라 여름아~
    기다려라 여름아~
  •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2018 맥스큐 머슬마니아 오리엔트 챔피언십’
  • 이런 드레스?
    이런 드레스?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