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새로운 광화문 광장’, 연내 공사 시작한다

  • 기사입력 2019-01-11 19:5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새로운 광화문광장’ 설계 공모에 17개국서 70개팀 접수
-이달 21일 당선작 선정 결과 발표


광화문 광장 확대 조감도. 세종문화회관쪽 도로가 없어지고 미국대사관 쪽으로만 왕복 6차선이 만들어진다. 광화문 앞에는 월대와 해태상이 들어서는 등 역사광장도 자리하게 된다. [사진=서울시 제공]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서울시는 ‘새로운 광화문광장 조성’ 국제설계를 공모한 결과 총 70개 팀의 작품을 접수했다고 11일 밝혔다.

마감일인 이날 오후 5시까지 국내 38개 팀, 해외 32개 팀이 설계안을 제출으며, 참가 인원은 17개국 202명으로 집계됐다.

서울시와 문화재청이 지난해 4월 발표한 ‘새로운 광화문광장 조성계획’은 광화문 앞을 가로지르는 사직ㆍ율곡로에 ‘역사광장’을 새롭게 조성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현재 광화문광장을 세종문화회관 방향으로 확장해 ‘시민광장’으로 만드는 계획 역시 포함하고 있다. 조성 완료시점은 2021년이다.

서울시는 이번 공모에서 ▷역사자원 보존ㆍ활용 ▷주변 지역 연계 ▷광장 디자인 ▷조경 ▷도로 및 교통계획 등을 주요 과제로 제시했다.

공모 참가자들은 설계안에 총 사업대상지 12만6100㎡뿐 아니라 광장과 접한 주변 지역을 아우르는 공간계획을 담아야 한다.

심사위원회에는 승효상 국가건축정책위원회 위원장, 유홍준 명지대 석좌교수, 프랑스 건축가 도미니크 페로 등 저명 전문가 7명으로 구성됐다. 오는 15일 1차 심사에서 10개 팀을 우선 선정한 후, 18일 2차 심사에서 팀별 작품발표와 질의응답을 거쳐 최종 당선작을 선정한다. 당선작 선정 결과는 21일 발표된다.

최종 당선팀에게는 기본 및 실시설계권이 주어진다. 2등은 1억1000만원, 3등은 9000만원, 4등 7000만원, 5등에는 5000만원의 보상금이 지급된다.

서울시는 설계 공모 당선자와 계약해 내달부터 기본 및 실시설계에 착수할 계획이며, 연내 설계가 마무리되는대로 공사에 들어갈 예정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단추 풀린줄도 모르는`...`응원여신` 김연정 치어리더의 열정
    `단추 풀린줄도 모르는`...`응원여신` 김연정 치어리더의 열정
  • 추위를 녹인 비키니 패션쇼
    추위를 녹인 비키니 패션쇼
  • 이런 비키니 어떠세요?
    이런 비키니 어떠세요?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