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文대통령 신년기자회견] “김정은 위원장 방중은 북미정상회담 임박 징후”

  • 기사입력 2019-01-10 11:0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2019년 신년 기자회견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헤럴드경제=유오상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최근 이뤄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만남에 대해 “제2차 북미정상회담이 임박했다는 징후로 생각한다”고 답했다.

문 대통령은 10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신년 기자회견에서 한반도 평화를 위한 중국의 역할을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중국 인민일보 기자의 질문에 “중국은 한반도의 비핵화 남북관계 개선에 있어 대단히 도움 주는 긍정적 역할 해왔다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김정은의 중국 방문은 제2차 북미정상회담 머지 않았다는 것을 보여주는 징후라고 생각하고 생각한다”며 “중국은 그동안 남북 정상회담과 북미 정상회담에서 긍정적인 역할을 해왔다”고 설명했다.

이번 김 위원장의 방북에 대해서도 “이번 김정은 방문과 시 주석간의 회담은 앞으로 이뤄질 북미정상회담을 위해서도 긍정적 역할 하게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높게 평가했다.

osyo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단추 풀린줄도 모르는`...`응원여신` 김연정 치어리더의 열정
    `단추 풀린줄도 모르는`...`응원여신` 김연정 치어리더의 열정
  • 추위를 녹인 비키니 패션쇼
    추위를 녹인 비키니 패션쇼
  • 이런 비키니 어떠세요?
    이런 비키니 어떠세요?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