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현대차 정몽구 재단, 진로교육 유공 교육부장관 표창

  • 기사입력 2018-12-31 09:1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청소년공감콘서트 온드림스쿨’ 통해 진로탐색 활동 지원 공로 인정받아 

방송인 박경림씨, 가수 아웃사이더, 문명탐험가 송동훈씨가 충북 보은 문예회관에서 보은 지역 청소년들을 위한 공연과 강연이 융합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사장 권오규)은 재단 교육지원 프로그램 ‘청소년공감콘서트 온드림스쿨’을 통해 청소년들의 진로탐색 활동을 지원한 공을 인정받아 지난 28일 교육부로부터 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31일 밝혔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 2015년부터 추진해 온 ‘청소년공감콘서트 온드림스쿨’은 명사 및 전문직업인들의 강연을 통해 불확실한 미래로 고민이 많은 이 시대의 청소년들이 자신의 삶과 진로에 자신감을 갖도록 하기 위한 미래인재 양성 사회공헌프로그램이다.

2015년부터 올해 현재까지 4년간 총 28개의 농산어촌 지역을 방문해 3만2000여명의 학생들이 현장에 참여했으며, 모든 강연 내용은 전국의 학생들이 볼 수 있도록 방송으로 편성됐다. 방송 누적시청자 수는 2000만명에 이른다.

‘청소년공감콘서트 온드림스쿨’에는 그간 산악인 엄홍길, 축구해설위원 이영표, 시인 김용택, ‘호통판사’ 천종호, 심리학자 김경일 등 각계각층의 명사들이 청소년을 위한 강연에 나선 바 있다. 올해도 철학자 강신주, 스타일리스트 한혜연, 뇌과학자 장동선, 1인 크리에이터 도티, 이사배 등 사회적 영향력이 큰 명사 및 전문직업인들의 강연을 지역청소년들에게 제공했다.

권오규 재단 이사장은 “농산어촌 지역으로 명사들을 모시고 가서 학생들에게 꿈과 열정을 전달하고자 한 노력이 인정받은 것 같아 기쁘다”면서 “아동청소년들을 위한 진로탐색 및 체험교육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이들이 미래를 이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attom@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