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화사 트월킹 폭발, ‘엉덩이 노출’ 선정성 지적도…

  • 기사입력 2018-12-13 06:2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걸그룹 마마무 화사가 무대 의상으로 인해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다.

마마무 화사는 12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에서 열린 ‘2018 MAMA(Mnet Asian Music Awards FANS’ CHOICE in JAPAN·이하 2018 MAMA) 재팬‘ 솔로 무대에서 화려한 퍼포먼스를 보여줬다.

화사는 붉은색의 노출 많은 전신 슈트를 입고 무대 위에 섰다. 그는 카리스마 넘치는 섹시한 퍼포먼스를 펼쳤다. 화사는 백업댄서들과 격렬한 춤사위를 보여줬다.

특히 트월킹은 압권이었다.

그러나 화사의 무대를 두고 가슴이 강조되고 엉덩이 절반 이상이 노출되는 의상이 지나치게 선정적이라는 지적도 일고 있다. 온라인 상에서는 이를 두고 찬반 논쟁이 뜨겁다.

마마무는 이날 ’2018 MMA에서 ‘월드 와이드 팬스 초이스 톱텐’에 오른 것에 이어 ‘페이보릿 보컬 아티스트’ 상도 수상해 2관왕에 올랐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단추 풀린줄도 모르는`...`응원여신` 김연정 치어리더의 열정
    `단추 풀린줄도 모르는`...`응원여신` 김연정 치어리더의 열정
  • 추위를 녹인 비키니 패션쇼
    추위를 녹인 비키니 패션쇼
  • 이런 비키니 어떠세요?
    이런 비키니 어떠세요?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