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통신
  • 5G 기지국 67% 서울에 집중...화웨이 손잡은 LG유플러스 주도

  • 기사입력 2018-12-07 14:2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10월 말까지 유플 4133개, SKT 817, KT 854

[헤럴드경제=최정호 기자]지난 1일부터 세계 최초로 상용 서비스에 들어간 5G 이동통신 기지국 67%가 서울에 집중 배치됐다. 특히 화웨이 장비를 적극 도입하고 있는 LG유플러스가 서울에 5G 기지국을 집중 배치했다.

윤상직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의원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입수해 7일 공개한 ‘이동통신사별 5G 기지국 신고 현황’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기준 전국에 설치된 5G 기지국은 5804개에 달한다. 이 중 절반이 넘는 3858개가 서울에 설치됐다. 반면 부산 173개 등 지방에는 아직 본격적인 설치가 이뤄지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윤 의원은 이런 서울 집중 현상은 LG유플러스가 주도했다고 설명했다. LG유플러스는 수도권과 대전시에 초기 5G 기지국을 대거 포진시켰다. 지난달 말까지 수도권과 대전에 기지국 4133개를 설치, SK텔레콤의 전국 817개 및 KT 전국 854개의 5배 물량을 쏟아 부은 것으로 확인됐다. 반면 SK텔레콤의 경우 해운대 38개, 울산 남구 36개 등 지방 대도심에도 5G 기지국을 균형 배치하고 있었다.

이 같은 LG유플러스를 중심으로 한 서울 집중 현상과 관련, 윤 의원은 기지국 장비 공급이 일부 원활하지 않아 추가 설치가 순조롭게 이뤄지지 않을 가능성도 있다고 경고했다. 화웨이 장비를 선정한 LG유플러스와 달리, 삼성전자 등과 손잡고 지방 및 서울을 균형있게 망 배치하고 있는 SK텔레콤 및 KT의 더딘 망 설치 속도가 전체 5G망의 서울 집중 현상을 더욱 심화시킬 것이라는 우려다.

윤 의원은 “세계 최초로 ‘5G 시대’를 연 것은 의미 있는 일이지만 기지국 초기 설치 지역이 수도권에 치우쳐져 있다는 점은 아쉽다. 내년 3월 단말기 출시 전까지는 지역 가입자 분들도 불편함이 없도록 노력을 다해야 할 것”이라며 “특히 산업 분야에서 5G 전파가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정부와 통신사들의 관심과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choijh@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