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소속사 “산이 ‘페미니스트’ 발표 몰랐다…SNS 터치 NO”

  • 기사입력 2018-11-17 10: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랩퍼 산이의 SNS 게시글이 큰 반향을 일으키자 소속사도 이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산이 소속사 브랜뉴뮤직 측은 “산이의 신곡 ‘페미니스트’ 발표를 뒤늦게 알게 됐다. 모르고 있던 부분”이라고 밝혔다.

이어 “산이의 개인 SNS는 소속사에서 관여하는 부분이 없다. 터치하지 않는 편”이라고 덧붙였다.

현재 이수역 폭행 사건으로 인해 세간이 시끄러운 가운데, 산이가 해당 관련 영상을 SNS에 올려 더욱 화제를 모았다.

이후 산이는 16일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신곡 ‘페미니스트’를 발표했다. 그는 “저는 여성을 혐오하지 않습니다. 혐오가 불씨가 되어 혐오가 조자외는 상황을 혐오합니다”라는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산이의 ‘페미니스트’ 가사에는 “여성부 헛짓 좀 그만하고 건강한 페미니스트들 위해서라도 먼저 없애야 해. 남성혐오 워마드” 등의 직설적인 표현이 담겨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