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입시/ 시험
  • 2019 수능, 국어 영역서 오류 발견…교육부 “정오표로 고칠 것”

  • 기사입력 2018-11-14 15:2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15일 치르는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1교시 국어 영역에 오탈자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4일 교육부와 평가원 등에 따르면 수능을 치르는 각 시험장에는 수능 시험지와 함께 1교시 국어 영역의 정오표가 함께 발송됐다고 중앙일보가 보도했다.

정오표는 문제에 오류가 있을 경우 이를 바로잡는 표를 뜻한다. 시험지 문제를 수정하지 않고 정오표를 따로 만들었다는 것은 수능 시험지 인쇄가 끝난 뒤에 오류가 발견됐다는 의미다. 다만 시험이 시작되기 이전이기 때문에 어떤 부분에서 오류가 발견됐는지는 확인할 수 없다.

매체에 따르면 교육부 관계자는 “시험지 인쇄 이후 오류를 발견해 시험장에 정오표를 발송한 것은 사실이다”며 “어떤 문제인지는 출제진만 알고 있기 때문에 교육부도 알 수 없지만 오·탈자 2글자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오·탈자는 문제 정답을 고르는 데에 직접적으로 영향을 미치지 않는 정도라고 해 심각한 오류는 아닌 것으로 보인다”고 강조했다.

평가원 관계자도 “시험이 시작되기 이전에 어떤 문항에 문제가 있었는지 밝히기는 어렵다”며 “수험생들에게는 각 시험장에서 안내할 것이고 언론 등에는 시험 시작 후 진행될 출제위원장 브리핑 때 설명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은 내일(15일) 진행된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