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당
  • 김성태 “청와대는 장하성, 김수현 차이 속시원히 설명하라”

  • 기사입력 2018-11-13 10:5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박병국 기자]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3일 “인사권이 아무리 대통령 고유권한이라고 하지만 장하성 전 실장과 김수현 실장의 차이가 무엇인지 속 시원히 설명이라도 해달라”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열린 한국당 원내대책회의에서 “청와대 정책 실장 자리가 1년6개월짜리 계약직이라면 모르겠지만 국민이 불편해하는 마당에 바꿔야 할 것은 정책이란 점을 알아달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문재인정부는 아무리 문제를 제기하고 떠들어도 눈감고, 귀막고,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겠다는 태도를 보이는데 어이가 없을 따름이다”라며 “소득주도성장이나 탈원전 정책에 대해 국민과 야당이 아무리 문제를 제기해도 수정할 생각이 없다고 하는데 청와대 정책실장은 무엇 때문에 바꾼 것인지 기가 막힌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청와대가 연일 원톱을 강조하는데 축구도 투톱으로 하다 원톱으로 갑자기 바꾼다고 되는 게 아니다”라면서 “원톱, 또는 투톱이라는 포메이션이 중요한 게 아니라 게임이 망가지기 전에 근본부터 바꿔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조명래 환경부 장관은 모두 하자투성이인데 국회 인사청문회가 무색할 정도로 임명을 강행했다”면서 “이런 식이라면 인사검증도 하나마나인 상황이며, 현 정부는 내 마음대로 결정하는 전형적인 내 마음대로 정권”이라고 비판했다.

cook@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