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날씨&라이프] 미세먼지 ‘나쁨’…경남 남해안ㆍ제주 약한 비

  • 기사입력 2018-11-12 07:5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오후부터 강원ㆍ경상 동해안 가끔 비


[헤럴드경제=김유진 기자] 12일 월요일도 전국 곳곳에 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으로 예보됐다. 경남 남해안과 제주도 일부 지역에 약한 비도 예상된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통합예보센터는 이날 강원 영서·충청권·광주·전북·대구·울산·경북에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했다.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예보됐다. 센터는 “일부 중부와 대부분의 남부 지역에 대기 정체로 미세먼지가 축적돼 농도가 높다”고 설명했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12∼18도로 예측됐다. 서울은 최고 13도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일교차가 10도 안팎으로 커 건강관리에 신경쓰라고 밝혔다.

일부 지역은 강수가 예보됐다. 경남 남해안과 제주도에는 이날 5㎜가량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강원 영동과 경상 동해안에도 오후부터 이튿날 낮 사이에 가끔 비가 내릴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 영동 10∼40㎜, 경상 동해안 5∼20㎜, 경북 내륙과 울릉도·독도 5∼20㎜다.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내륙 지방에는 서리가 내리고, 중부 내륙과 남부 산지에는 얼음도 곳곳에 언다. 강원도 높은 산지에는 눈이 쌓이는 곳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날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와 서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인다. 먼바다 파고는 동해·남해 0.5∼2.5m, 서해 0.5∼1.5m겠다.

kacew@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시선강탈' 157cm 모델 'Demi Rose'
    '시선강탈' 157cm 모델 'Demi Rose'
  •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 '시선집중..드레스'
    '시선집중..드레스'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