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올해 공공기관 체험형 인턴 5000명 추가 채용…동절기 청년ㆍ신중년 일자리 공급 확대

  • 기사입력 2018-10-12 14:2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헤럴드경제 DB]

고형권 기재 1차관 주재 정책점검회의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취업자 증가 폭이 올해 2월부터 8개월째 10만명 안팎을 밑돌는 등 고용 부진이 지속됨에 따라 정부가 ‘계층별 맞춤형 일자리’ 공급을 확대하기로 했다.

정부는 1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고형권 기획재정부 1차관 주재로 ‘제10차 정책점검회의’를 열어 이러한 내용을 논의했다.

우선, 일자리 어려움이 커지는 동절기를 중심으로 청년·신중년·어르신 등 계층별 맞춤형 일자리 공급을 확대하기로 했다. 동절기에는 취업자수가 다른 기간에 비해 월평균 82만개가 감소하는 등 계절특성상 일자리 공급이 크게 감소하기 때문이라고 기재부는 설명했다. 관련 재원은 이미 편성된 예산 중 불용이 예상되거나 이ㆍ전용 가능 예산 등을 적극 활용하기로 했다.

또 정부는 ‘공공기관 채용 압박’ 논란과 관련해서는 강압적인 지시나 압박은 없었고, 체험형 인턴제도는 2008년부터 시행된 제도라고 설명했다. 올해도 전체 공공기관에서 5000명 내외의 체험형 인턴을 추가 채용할 계획이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oskymoo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