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구하라 남자친구 폭행 구설…춘자·비키도 인정한 주먹

  • 기사입력 2018-09-13 11:1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MBC 방송 캡처]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연예계에서 주먹이 매섭기로 소문난 구하라가 남자친구를 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가 예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구하라는 13일 오전 0시 30분경 서울 강남구 논현동 소재 빌라에서 이별을 요구하는 남자친구를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구하라는 쌍방폭행을 주장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장에 경찰이 출동해 상황을 파악했고 현재 조사를 진행 중인 것은 아니다”며 “당사자와 출석 일정을 잡아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구하라는 앞서 방송을 통해 놀라운 복싱 실력을 선보인 바 있다. 특히 지난해 한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한 가수 춘자는 구하라에 대해 “다른 걸그룹은 구하라에 비교가 되지 않는다”며 싸움의 신으로 꼽아 눈길을 끌었다.

춘자는 과거 설 특집으로 방영됐던 MBC 복싱 프로그램에 구하라가 출연했던 사실을 언급하며 “싸움에 임하는 구하라를 봤다. 구하라가 한 번 공격을 받으면 승부욕이 발동하는 스타일이었다”고 설명했다.

비키 역시 구하라를 가리켜 “과거 예능프로그램 ‘강심장’에서 만났는데 강단이 있었다”고 말한 바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