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통신
  • 로봇이 빵 추천…LGU+ㆍ파리크라상, 스마트베이커리 서비스

  • 기사입력 2018-09-11 10:1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파리바게뜨 7개 점포에서 10월말까지
- 로봇 활용…빵 소개 및 추천

[헤럴드경제=최상현 기자]LG유플러스와 ㈜파리크라상이 인공지능(AI)ㆍ사물인터넷(IoT)ㆍ로봇 등 최신 ICT 기술을 결합한 ‘스마트 베이커리’ 서비스를 시작한다.두 회사는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과 권인태 ㈜파리크라상 대표이사 등 주요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파리바게뜨 명동본점에서 ‘스마트 베이커리 구축을 위한 사업협약서(MOU)’를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파리크라상에서 운영하는 프랜차이즈 베이커리 브랜드인 ‘파리바게뜨’ 양재본점 등 7개 점포에서 10월말까지 스마트 베이커리 시범서비스를 운영할 계획이다.

스마트 베이커리 시범서비스는 네이버의 인공지능 플랫폼인 ‘클로바’가 탑재된 LG전자 ‘클로이 홈’ 로봇을 활용해 점포를 방문한 고객에게 환영인사, 제품 홍보, ,제빵ㆍ케이크류 소개 및 추천, 아이들을 위한 만화 퀴즈 놀이 등을 제공한다.

점포를 방문하는 고객은 로봇으로부터 “안녕하세요, 행복을 드리는 파리바게뜨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오늘도 멋진 하루 되세요.~”등의 환영인사를 받을 수 있다. 로봇을 직접 만지지 않아도 가까이 접근하면 “제 머리를 쓰다듬고 궁금한걸 물어보세요!”와 같이 로봇이 친숙하게 먼저 말을 건네기도 한다.

로봇의 머리를 쓰다듬은 후 음성으로 물어보거나 화면을 터치하면 빵, 케이크 등을 추천받을 수 있다.

양재본점에는 LG유플러스의 플러그, 스위치, 공기질알리미, 전동블라인드, U+ AI리모컨, 공기청정기 등 6종의 IoT기기도 적용한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은 “AI와 IoT기술을 B2B 영역으로 확대해 점포를 찾는 고객과 근무하는 직원 모두에게 편리함을 제공하는 스마트 스토어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권인태 ㈜파리크라상 대표이사는 “스마트 베이커리 구축을 통해 고객의 편의와 혜택을 더욱 강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bonsang@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