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가물치의 반격…씨 마르는 황소개구리

  • 기사입력 2018-09-10 07: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KBS 뉴스 방송화면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동족까지 잡아먹는 무서운 식성으로 토종 생태계를 위협하던 황소개구리가 사라지고 있다.

외래종인 황소개구리가 국내에 들어온지 수십년이 지나면서 익숙해진 토종 물고기들이 반격에 나선 탓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국립생태원 조사 결과, 청주 무심천에서는 2012년 이후 황소개구리가 사라졌고 전남 신안 하의도에서는 개체수가 10년 만에 1/50, 무안 평척저수지에서는 1/7로 줄었다.

전문가들은 황소개구리가 줄어든 이유로 토종 생태계의 반격을 가장 큰 원인으로 꼽는다.

토종 육식어류인 가물치와 메기가 황소개구리 올챙이를 잡아먹는 사실이 대학 연구팀에 의해 확인됐다.

토종 생태계가 국내에 유입된 지 수십 년이 지나면서 처음엔 생소해 멀리했던 황소개구리를 먹잇감으로 보기 시작했다는 분석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