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섬유의류
  • 한일합섬, ‘프리뷰인서울’서 영유아 침구류 첫 선

  • 기사입력 2018-09-05 16: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PIS 2018’의 한일합섬 부스에서 방문객들이 제품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핑크퐁과 상어가족’ 캐릭터 활용 기능성 침구류·원사 전시

유진그룹(회장 유경선) 계열사인 한일합섬(대표 백의현)이 5∼7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섬유소재 전시회인 ‘프리뷰 인 서울(Preview In SEOUL·PIS) 2018’에 참가한다.

한일합섭은 전시에서 기능성 영유아 침구류를 론칭한다. 또 주력제품인 기능성 원사 홍보를 통해 관련 시장개척 및 판로확대를 모색할 계획이다.

PIS는 세계적인 트렌드에 맞는 소재, 패션, 라이프 스타일을 한 자리에서 확인할 수 있는 국내 최대 섬유소재 전시회다. 매년 1만여명이 방문하며, 올해는 한일합섬을 포함한 국내·외 334개 업체와 글로벌 바이어들이 참가한다.

한일합섬은 지난해 PIS에 참가해 영유아 이너웨어인 ‘뽀로로 케어’를 선보였다. 올해는 인기 캐릭터인 ‘핑크퐁과 상어가족’을 활용한 프리미엄 기능성 영유아 침구류를 새로 선보인다. 이 침구류는 인체에 무해하고 강력한 항균력으로 피부에 친화적인 원료인 HANILON AB+(한일론 에이비 플러스)를 사용해 건강하고 안전한 항균기능을 제공한다. 전시회를 시작으로 이불, 패드, 베개 등의 제품을 시장에 판매할 계획이다.

한일합섬은 국내 최초의 아크릴 섬유인 Hanilon(한일론), 정전기 방지기능이 뛰어난 ELEX(엘렉스), 반영구적인 항균효과의 HANILON AB+, 난연성과 항균성을 겸비한 신개념 원사인 SHIELDPIA(쉴드피아), 합리적인 가격에 다양한 기능을 지닌 Voltlon(볼트론)을 비롯해 스판본드 부직포 브랜드인 Superbon(슈퍼본)과 Hanibon(하니본) 등을 소개한다.

한일합섬 관계자는 “국내 최초로 아크릴섬유를 선보인데 이어 항균 기능성 원사 브랜드와 특수 기능사를 개발하며 섬유산업을 이끌어 왔다”면서 “이번 PIS 참가를 통해 새로 선보이는 기능성 영유아 침구류와 다양한 섬유 브랜드 상담으로 판로확대를 모색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문술 기자/freiheit@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