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박해미 남편, 음주운전 블랙박스 영상 공개…추월하며 차선 변경하다 ‘꽝’
[사진=MBN 방송 화면 캡처]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음주운전으로 2명의 사망사고를 낸 배우 박해미씨의 남편이자 뮤지컬 연출가 황민(45)씨가 낸 음주운전 교통사고 당시 블랙박스 영상이 공개됐다.

28일 MBN 뉴스는 지난 27일 밤 11시 15분쯤 경기도 구리시 강변북로 남양주 방향 토평나들목 인근에서 발생한 황 씨의 교통사고 현장을 담은 블랙박스 영상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블랙박스 영상에는 다른 차들을 추월하며 빠르게 달리는 황 씨 차량이 담겼다.

황 씨가 차선을 변경하는 순간, 갓길에 정차 중이던 25t 화물차와 일차로 부딪힌 차량은 뒤쪽에 주차돼 있던 작업 차량과 부딪힌 뒤 멈춰 섰다.

차선을 변경하던 도중 갓길에 있던 차량을 뒤늦게 발견하고 피하지 못한 채 그대로 부딪힌 것이다.

이 사고로 황 씨가 운전하던 차량에 타고 있던 5명 가운데 A(20·여)씨와 B(33)씨 등 2명이 숨지고 황 씨를 비롯한 3명은 부상을 입었다.

사고 당시 황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04%로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수치였다. 경찰은 황씨가 음주운전을 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며 황씨에 대한 구속영장 신청을 검토하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