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한서희 “일베나 기사화하지…워마드 힘내라”

  • 기사입력 2018-07-11 18:0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한서희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남혐에 이어 종교까지 건드린 워마드에 분노하는 여론이 들끓는 가운데 가수연습생 한서희가 워마드를감싸고 도는 글을 자신의 SNS에 올렸다.

한서희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일간베스트에 올라온 게시물을 캡처한 사진이다.

해당 게시물 작성자는 성모마리아를 성적으로 비하하고 있다. 이에 한서희는 “일베나 기사화해라. 워마드만 갖고 난리”라고 주장했다.

한서희는 이어 “환멸난다. 워마드가 일베 따라가려면 한참 멀었다. 워마드 힘내라”고 말해 충격을 자아낸다.

지난 10일 워마드의 한 회원은 성체에 낙서를 하고 이를 불태운 사진을 공개했다. 예수에 대한 조롱이 담긴 글과 함께였다. 가톨릭에서 성체는 예수의 몸으로 신성하게 여겨진다.

한서희는 최근 혜화역 페미니즘 집회 참여 인증사진을 공개하는 등 자신이 페미니스트라고 설명한바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