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방
  • 국방부 "기무사 독립수사단 구성해 수사"..비육군 군검사로 구성

  • 기사입력 2018-07-10 14:3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1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엘리베이터에 탑승하고 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헤럴드경제=김수한 기자] 국방부는 10일 문재인 대통령이 촛불집회 당시 국군기무사령부가 계엄령 검토 문건을 작성한 것과 관련해 독립수사단을 구성해 신속하고 공정하게 수사하라고 송영무 국방장관에게 지시한 것에 대해 “빈틈없고 철저하게 후속조치를 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진우 국방부 부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이렇게 답하고 “세부적인 부분에 대해서는 지금 구체적으로 말씀드릴 수 있는 상황이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이 부대변인은 기무사의 세월호 유족 사찰 관련 질문에 대해 “그런 부분은 수사를 통해서 밝혀질 것으로 본다”고 답변했다.

 그는 국방부가 기무사 계엄령 검토 문건을 인지한 시기에 대해서는 "지난 3월 말경에 보고된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국방부가 해당 문건의 은폐를 시도했다는 의혹 제기에 대해서는 "그렇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국방부 검찰단은 기무사가 촛불집회 당시 위수령과 계엄령 선포를 검토한 문건을 작성한 것에 대해 그 경위와 적절성 등을 놓고 법리 검토를 진행한 뒤 위법성이 드러나면 수사로 전환할 방침이라고 밝힌 바 있다.
 
그러나 문 대통령이 독립수사단을 구성해 기무사의 계엄령 검토 문건은 물론 기무사의 세월호 유족 사찰 의혹에 대해서도 수사하도록 지시함에 따라 독립수사단을 통한 군 검찰 수사가 본격화할 전망이다. 

독립수사단은 군내 비육군, 비기무사 출신 군 검사들로 구성될 예정으로,  국방부 장관의 수사지휘를 받지 않고 독립적이고 독자적으로 수사를 진행하게 된다.

sooha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