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구촌 스포츠
  • 장현수 나비효과…박주호 부상에 김민우 PK까지

  • 기사입력 2018-06-19 06:4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장현수의 패스 미스가 한국 축구국가대표팀 전체에 큰 영향을 미쳤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2018 FIFA러시아월드컵 한국 축구국가대표팀은 18일 오후 9시(이하 한국시각) 러시아 니즈니 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F조 조별예선 1차전 스웨덴 전에서 후반 20분 비디오판독(VAR)에 의한 페널티킥 골을 허용하며 0-1로 패했다.

이날 한국은 전반 초반 스웨덴과 치열한 공방전을 벌였다.

[사진=연합뉴스]

하지만 장현수의 패스 미스는 팀 전체에 큰 영향을 미쳤다. 전반 28분 장현수의 부정확한 롱패스를 살리기 위해 박주호가 몸을 날려 공을 살리려고 했다. 그러나 박주호는 점프 착지 과정에서 큰 충격을 받아 부상으로 쓰러졌다. 김민우가 급하게 몸을 풀고 경기장에 투입돼야 했다.

나비효과처럼 실수는 연쇄작용으로 작용했다. 후반 17분에는 김민우가 페널티킥을 허용했다. 두 장면 모두 발단은 장현수였다. 장현수의 무리한 패스, 장현수의 탈압박 실패였다. 이날 경기 초반부터 패스 정확도가 떨어졌던 장현수의 실수가 누적됐고 그 중 결정적인 상황이 두 차례나 나왔다.

경기 후 인터뷰에 나선 장현수는 “충분히 이기거나 비길 수 있던 경기를 진거에 있어서 굉장히 아쉽다. 분하고 아쉽다”고 소감을 밝혔다.

장현수는 패스 미스로 인한 나비 효과에 대한 질문에 “패스 미스때문에 주호 형이 부상당한 것은 내가 할 말이 없다”고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