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김민교, 10살 연하 아내 공개…대학로서 만나
김민교 ‘사람이 좋다’ 출연
김민교 [사진=MBC ‘사람이 좋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배우 김민교가 10살 연하 미모의 아내를 공개했다.

15일 방송된 MBC 시사교양프로그램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이하 사람이 좋다)에는 배우 김민교가 출연했다.

이날 김민교는 10살 연하의 아내 이소영씨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김민교는 대학로에서 무명 배우이자 연출가, 작가로 활동하던 시절 매표소에서 아르바이트를 했던 대학생 아내를 만났다.

김민교는 “아내가 이렇게(순진하게) 생겼는데 라이터를 갖다달라더라. 그걸로 테이프 접착 부분을 녹여서 포스터를 붙이더라. 내가 따뜻하고 열심히 사는 사람 좋아한다”고 회상했다.

두 사람은 결혼 9년차이지만 신혼 생활 같은 생활을 하고 있다.

특히 아침 식사 후 45살 남편 김민교와 35살 아내는 5분씩 오락 게임을 한다고. 두 사람은 누가 이겨도 즐거운 오락 전쟁을 하며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

김민교는 전원생활을 한 지 11년 차다. 전원생활을 하기에 출근 때마다 두 사람은 아쉬운 작별을 한다. 아내는 “지금 가면 새벽에 올 걸 알아서 아쉽다”고 말했다.

김민교는 출근하는 길에 “둘이 어떻게 행복하게 살까를 많이 생각하는데, 아내와 함께 하는 시간이 없으니까 아쉽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