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윤미래 “50억 사기 당해…믿고 좋아하는 사람들이”

  • 기사입력 2018-04-19 08:1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윤미래, 사기 당한 일화 방송서 밝혀
윤미래, 어릴적 사기 계약 이어 두번째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가수 윤미래가 50억원 규모에 달하는 사기를 당했다고 밝혔다.

18일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 출연한 가수 윤미래와 타이거JK 부부는 50억 원 사기를 당했던 일을 언급했다.

윤미래. [사진=MBC ‘라디오스타’]

윤미래는 “첫 사기는 내가 어릴 때 계약을 했기에 잘 모르고 당했다”고 말했다. 이어 두 번째로 당한 50억 원 사기에 대해 윤미래는 “이번에는 믿고 좋아하는 사람들과 함께 한 것임에도 그 사람들에게 사기를 당했다”고 말했다.

옆에 있던 타이거JK도 당시 상황에 대해 짧막하게 언급했다. 그는 “심지어 계획사기였다. 눈앞에서 당했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타이거JK는 생계를 위해 공연을 시작했다고 말하면서도 “우린 행복하다. 좋은 사람들과 함께 음악 하는 게. 그리고 우린 편하게 잘 수 있다”며 “양심의 가책 없이”라고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