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미 항공기 위기일발…비행중 엔진 터져 불시착 8명 사상

  • 기사입력 2018-04-18 07:2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미국 뉴욕에서 텍사스주 댈러스로 향하던 미 사우스웨스트항공 여객기가 운항 도중 엔진이 터지는 사고가 일어나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에 불시착했다고 AP통신과 미 방송이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비행기는 왼쪽 날개 엔진이 폭발하면서 파편이 튀어 기체 창문이 깨졌고, 기내 기압 강하로 비상 산소 마스크가 떨어지고 한 여성 승객의 신체 일부가 밖으로 빨려 나갈뻔했다고 탑승객들이 증언했다.

운항 도중 엔진이 터진 미국 사우스웨스트항공 1380편 보잉 737 여객기가 17일(현지시간)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 국제공항에 불시착해 있다.[사진=연합뉴스]

미 연방교통안전위원회(NTSB) 로버트 섬월트 회장은 “승객 한 명이 사망했다”고 말했다. 미국 항공기 사고로는 2009년 이후 처음 사망자가 발생했다.

승객 중 7명은 경상을 입었다고 필라델피아 소방국이 전했다.

승객 143명과 승무원 6명을 태운 사우스웨스트항공 1380편 보잉 737 여객기는 미 동부시간으로 이날 오전 11시께 뉴욕 라가디아 공항에서 출발해 댈러스 러브필드공항으로 향하던 중이었다.

승객들은 이륙 후 얼마 지나지 않아 폭발음이 들렸다고 말했다. NBC10 뉴스는 비행기 동체에서는 구멍이 발견됐다고 전했다.

비행기는 관제 유도를 받아 필라델피아 국제공항에 비상 착륙했다.

활주로에는 소방차가 출동해 소화 작업을 하면서 거품이 잔뜩 묻어있는 동체 모습이 포착됐다. 필라델피아 소방국은 부서진 엔진에서 항공유가 새 나왔고 작은 화재가 있었다고 말했다.

미 연방항공청(FAA)과 NTSB가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